• 영어: typeface, font
  • 한자(번체): 書體
  • 한자(간체): 字体(zìtǐ), 书体(shūtǐ)
  • 일본어 : 書体(しょたい)
  • 프랑스어: écriture

1 개요[편집]

글자의 모양을 일컫는 말로, 서체(書體)의 순우리말이다.

글이란 것은 사람의 손을 통해 일정한 문양을 그려내는 행위인고로, 글을 쓰는 사람의 개성으로 같은 글자도 서로 다른 형태로 그리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이 와중에 시각적으로 보기에 미려하다는 느낌을 받게 되거나 단지 사회적으로 유명한 사람이 사용했다는 이유 등 여러 이유로 특정 몇몇 인물들의 글 쓰는 방식이 하나의 '기준'으로 정립되었고 이를 글꼴이라 일컫는다.옛날에는 보통 붓 등을 이용해서 직접 글을 썼기 때문에 정형화된 서체가 있었다. 특히 이런 글을 잘 쓰는 사람은 명필(名筆)이라 불리며 찬사를 받기도 했다.

컴퓨터에서 출력되는 글자들의 모양 또한 글꼴이라고 한다.

한글 글꼴은 만들기 힘든 편이다. 유니코드완성형 한글은 11,172자로, 이 중 표준어에 없거나 쓰일 일이 없는 자를 뺀다고 해도 수천 자는 제작해야 한다. 타자기와 같이 닿자, 홀자, 받침을 조합하기만 하면 되는 세벌식 조합형 탈네모꼴 글꼴이 있기는 하지만 본문용으로 사용되는 경우는 드물다. 그래도 2000년대 들어 쓸 만한 무료 글꼴이 많이 배포되고 있다.

개인도 글꼴을 만들 수 있다. 인공어를 제작하는 사람들 중에는 독자적인 문자 체계를 위한 글꼴까지 새로 만드는 이들이 있다.

2 글꼴의 분류[편집]

글꼴은 모양에 따라 아래와 같이 나뉜다.

  • 명조 (세리프, 바탕)
세리프(serif)체는 말 그대로 삐침이 달린 글꼴을 말한다, 위와 같이 영어에서는 세리프라 하고 한글에서는 주로 명조체라 한다, 명조체의 이름은 明朝, 즉 명나라 시대라는 말이다. 명조체의 한자 글꼴이 마치 명나라 시대에 만들어진 붓글씨 모양과 닮아서 명조체라는 이름이 붙었다. 하지만 실제로는 송대에 만들어진 붓글씨와 닮아서 중국에서는 송체라고 부른다. 한글 글꼴은 단지 한자의 명조체를 닮아서 붙여진 이름이다. 한글 글꼴의 명조체의 뿌리는 궁서체에 있다. 대표적인 글꼴에는 바탕, 신명조, 궁서체가 있다.
  • 고딕 (산세리프, 돋움)
삐침인 세리프(serif)가 없는 글꼴을 산세리프(sans-serif)체 라고 한다. 영어권에서는 산세리프라 하고 한글 글꼴에서는 주로 고딕체라는 명칭을 사용한다, 대표적인 글꼴에는 Helvetica, Universal, 돋움, 맑은 고딕, 나눔고딕 등이 있다.

3 용어[편집]

  • 가변폭
글자 각각이 차지하는 폭이 달라지는 글꼴이며, W, M같은 폭이 넒은 글자와 i, l 같은 폭이 좁은 글자의 차지하는 폭이 각각 다르다. 일반적인 화면 표시 및 인쇄용으로 쓰인다.
  • 고정폭
한 글자가 차지하는 폭이 같은 글꼴이다. 띄어쓰기가 명확해야 하는 코딩과 비밀번호 표시 등에 사용된다.

4 대표적인 컴퓨터 글꼴[편집]

리브레 위키에 등재된 글꼴 문서는 분류:글꼴을 참고.

5 관련 문서[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