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동해안 산불

2022년 동해안 산불
2022년 동해안 산불 천리안 위성사진.png
천리안 위성이 포착한 동해안 산불 연무
사건 정보
날짜 울진: 2022년 3월 4일 오전 11시 17분경
강릉 성산면: 2022년 3월 4일 22시 14분경
강릉 옥계면: 2022년 3월 5일 1시 8분경
장소 대한민국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두천리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옥계면
원인 옥계면: 방화

2022년 동해안 산불은 3월 4일~5일 사이에 동해안 지역에서 연쇄적으로 발생한 대형 산불을 의미한다. 크게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에서 발생하여 강원도 삼척시까지 번진 울진-삼척 산불강릉시 성산면과 옥계면에서 발생한 강릉-동해 산불로 나눌 수 있다. 해당 지역에 건조경보가 발효되었던 상황에서 초속 25 m 이상의 강풍[1]까지 겹치면서 산불이 삽시간에 크게 확산되었으며, 피해면적 및 규모로 따져봐도 2010년 이후 발생한 산불 중 가장 피해규모가 큰 국가급 재난에 속한다.

1 상세[편집]

1.1 울진-삼척 산불[편집]

3월 4일 울진군 북면에서 발화한 산불이 강풍을 타고 북쪽으로 번져 강원도 삼척시 일원까지 확산된 산불이다. 특히 산불 진행 경로상에 국가급 중요 시설물인 울진의 한울원자력본부와 삼척의 LNG 기지가 인접해있어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또한 3월 5일에는 풍향이 바뀌면서 북쪽으로 향하던 불길이 다시 남쪽으로 번지면서 피해 면적이 엄청나게 증가하였다.

1.2 강릉-동해 산불[편집]

3월 4일 강릉시 성산면, 3월 5일 강릉시 옥계면에서 발화한 산불이다. 특히 옥계면 산불은 마을 주민이 방화를 자행하여 발생한 산불[2]이며, 역시 바람을 타고 남쪽으로 번져 동해시까지 번져 큰 피해를 야기하였다. 불길이 워낙 거세게 번져 동해시 시가지에도 산불의 영향으로 곳곳에 화재가 발생하였다.

2 기타[편집]

  • 불과 5일전 발생한 합천-고령 산불의 여파가 가시기도 전에 대형 산불이 연달아 발생하였다.
  • 동해안 산불이 발생한 3월 4일~5일 사이에 강릉, 울진 산불을 포함하여 전국적으로 크고작은 산불이 10여건 발생하였다. 이에 따라 소방청은 전국에 화재위험경보 심각 단계를 발령하였다.

3 각주

  1. 흔히 양간지풍이라 부르는 태백산맥 근처에서 봄철이면 발생하는 기상현상이다.
  2. "주민들이 무시해서"…강릉 산불에 방화범 80대母도 숨져, 머니투데이, 2022년 3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