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1D6-J

SCP Logo.svg
SCP 재단의 문서를 번역하거나 참고한 문서입니다.
SCP 재단 한국어 위키의 번역 규정전문 용어 모음을 참고하여 문서를 편집하시길 바랍니다.
재단 데이터베이스
목적 외 사용 금지

SCP Logo.svgSCP 재단: 확보, 격리, 보호.

문서번호 : SCP-SCP-1D6-J

작성자 검토자 O5 평의회
zaratustra 대 결 전자결재

제 목 : 가이객스의 어리석음 (Gygax's Folly)

격리 등급 : 1. 안전
2. 유클리드
3. 케테르
4. 안전, 또 한 번 사람의 눈알을 터뜨리면 그때는 유클리드
5. 안전, 또 한 번 열 사람의 눈알을 터뜨리면 그때는 케테르
6. 이중 케테르
발 신 처 : SCP 재단 본부



1 특수 격리 절차[편집]

SCP-1D6-J는

  1. 마분지 상자에
  2. 일반적인 3m × 3m x 3m 방에
  3. 자물쇠가 달린 일반적인 3m x 3m x 3m 방에
  4. 식초로 가득 찬 올림픽 경기용 수영장에
  5. 사제, 랍비, 카우보이가 지키고 있는 지하 벙커
  6. 개별용 주머니 우주

보관되어야 한다.

2 설명[편집]

SCP-1D6-J는

  1. 돌로 된 육면체로,
  2. 평범한 가정집에 있는 물건으로,
  3. 로,
  4. 곤충 떼로,
  5. 부랑자로,
  6. 적어도 세 가지의 다른 동물에서 나온 신체 부위의 융합체로,

말하자면

  1. 엄청나게 오래됐고 썩어가고 있는
  2. 반짝거릴 정도로 새것인
  3. 놀랍도록 유행이 지난
  4. 만지면 따뜻한
  5. 방사능을 방출하는
  6. 유클리드급이 아닌

물건이고, 이 SCP는

  1. 브라이트 박사의 욕실에서
  2. 미치광이 가족이 살고 있는 교외의 집에서
  3. 수도사들이 별로 좋아하지 않는 신성한 사원에서
  4. 달라진 미래에서
  5. 진짜 미래에서
  6. 생각해보면 잘못된 결정이었던, 다른 우주에서

발견되었다.

파괴에 실패한 이유는

  1. 그럴 기분이 안 들어서
  2. 부술 수 없어서
  3. 재생해서
  4. 부수기에는 너무 귀여워서
  5. 이놈이 먼저 과학자를 박살내서
  6. 여러 사람의 얼굴에다 [데이터 말소]를 해서

이며, 만약 SCP를 들고 있거나 주변에 있을 경우

  1. 손바닥에 털이 난다.
  2. 강렬한 편집증 증세가 나타난다.
  3. 피부가 피부가 아닌 물질로 변환된다.
  4. 하이브 마인드의 일원이 된다.
  5. 사라지는 다리 증후군[3]에 걸린다.
  6. 열사(熱死)한다.

3 연구 기록[편집]

이 SCP에 대해서

  1. SCP에 탱탱볼을 던지는
  2. 불꽃에 노출시켜보는
  3. D계급 인원이 이 SCP에 고민을 말하게 해보는
  4. "G" 와 "M" 사이에서 감정을 나타내는 단어 목록을 나열해보는
  5. 마커로 콧수염을 그려보는
  6. SCP-682에게 먹여보는

연구가 진행되었으며, 그 결과

  1. 강렬한 장뇌[4] 냄새가 났다.
  2. 그 안에서 쇼핑 목록을 받아쓰게 하는 목소리가 들려왔다.
  3. 선혈이 낭자했다.[5]
  4. 별일은 없었지만 O5가 실험을 중지시켰다.
  5. 제22기지가 파괴되었다.
  6. 시간이 거꾸로 흘러갔다.

기록:

  1. 저녁이 지난 후에는 아무것도 먹이지 말 것.
  2. 이거 가지고 문 괴지 말라고, 이놈들아.
  3. 대중 문화를 참조하는 것도 엄격히 금지됨.
  4. 이것이 나에게 윙크했다는 것을 확신함.
  5. 더 좋은 숙소와 가벼운 읽을거리를 달라는 요청은 거부됨.
  6. 우리에게 진실을 말해주었고, 우리 모두가 검은 배에 타야 된다고 말함.

4 해설[편집]

해설하자면

1.이 SCP의 형식번호인 1D6은…

이 SCP의 별명 '가이객스의 어리석음'에서 가이객스란 TRPG 《던전스 앤드 드래곤스》의 아버지인 게리 가이객스를 의미하며, 형식번호인 1D6은 원래 TRPG 용어로, 6면체 주사위를 1회 굴리는 것을 의미한다. 즉 이 SCP를 제대로 읽는 방법은 6면체 주사위를 준비한다, 한 항목에 도달할 때마다 주사위를 굴린다, 그 번호대로 읽는다가 된다. 기술 형식은 아무래도 랜덤 어드벤처 모듈(일반 어드벤처 모듈이 정해진 시나리오대로만 굴러갈 수 있는 것을 보완하기 위해 모듈의 주요 부분들을 주사위로 정할 수 있게 해둔 모듈)을 패러디한 것 같다. 대한민국 문화로 따지자면 gif 파일을 이용한 ESC 놀이다. 단어가 룰렛처럼 돌아가는데 ESC를 누르면 멈춘다. 추천 의도 할 때 쓰는 짤방으로도 발전한다.

서양은 TRPG가 꽤 보편적으로 퍼져있고, SCP 재단의 원류인 4chan에도 TRPG 유저 게시판이 따로 있을 정도로 TRPG 유저가 많아서인지 상당히 높은 추천수(100 이상)를 받으면서 선전하고 있는 항목이다.

5 각주

  1. 원문에서는 새로고침 할 때마다 이 여섯 가지 사진중 하나가 랜덤으로 나온다.
  2. 천공의 섬 라퓨터에 등장하는 거상 사진이다. 사진의 동상은 지브리 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는 작품.
  3. 실제 있는 병은 아니다
  4. 의약품이나 방충제 등으로 사용되는 화학물질.
  5. 원문은 Blood, blood everywhere인데, 이건 사실 4chan등에서 필수요소로 사용되는 구절이다. XXX, XXX everywhere 하는 식으로 쓰인다. 토이스토리에서 버즈가 했던 말에서 유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