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993

SCP Logo.svg
SCP 재단의 문서를 번역하거나 참고한 문서입니다.
SCP 재단 한국어 위키의 번역 규정전문 용어 모음을 참고하여 문서를 편집하시길 바랍니다.
재단 데이터베이스
목적 외 사용 금지

SCP Logo.svgSCP 재단: 확보, 격리, 보호.

문서번호 : SCP-993

작성자 검토자 O5 평의회
Tanhony 대 결 전자결재

제 목 : 광대 보블 (Bobble the Clown)

격리 등급 : 안전 (Safe)
발 신 처 : SCP 재단 본부



어릿광대 보블의 에피소드 중 '보블의 깜짝 주방'에서의 정지 이미지 맥도날드

1 특수 격리 절차[편집]

SCP-993에서 송출되는 그 어떤 전파도 엡실론-베타 3 프로토콜에 의해 잡아내고 대중이 볼 수 없게 차단된다. 모든 감청된 방송들은 앞으로 볼 수 있도록 녹화되고 저장된다. SCP-993을 시청한 10살 이하의 실험 대상은 에피소드를 설명한 뒤에 A급 기억 소거를 한다.

SCP-993의 시청은 3명의 4등급 직원의 승인이 반드시 필요하다.

2 개요[편집]

SCP-993은 19██년 ██월 ██일에 처음 전파가 송출된 '어릿광대 보블'이라는 제목의 교육용 만화 같은 형태의 TV 프로그램으로, 타이틀의 캐릭터 '어릿광대 보블'이 새로운 기술과 활동을 가르치는 형태의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조연이 없으며 프로그램의 구성은 에피소드마다 종종 바뀐다.

SCP-993의 변칙적인 속성은 프로그램을 볼 때마다 명백하다. 10살 이상의 사람은 프로그램이 시작하자마자 무조건 기절하며, 방송이 끝난 후에 깨어나게 되고 격심한 두통을 호소한다.

SCP-993은 10살 이하의 아이들에게 식인, 고문, 살인, [데이터 말소] 등의 활동을 가르친다. 어느 정도의 세뇌 효과까지 있어서, 이 방송을 계속 본 아동들은 영구적으로 정신이 망가졌다.

SCP-993은 알 수 없는 전파를 타고 방송되었다. 하지만 20██년 ██월 ██일 이후, 프로토콜 엡실론-베타 3을 사용해서 성공적으로 전파를 잡아내고, 대중들에게 방송되는 것을 차단했다.

3 에피소드 목록[편집]

폭력적 내용 주의 이 부분 아래에는 부적절한 내용(폭력성)을 포함하고 있어, 열람에 주의 및 보호자의 지도가 필요합니다.
에피소드 내용
보블의 깜짝 주방 에피소드의 배경은 미국의 전형적인 작은 마을이다. 보블은 마을 사람 하나를 납치해 자기 집으로 끌고 온다. 집에 도착하자 보블은 시청자에게 인육 가공법을 알려주고, 납치해온 사람의 피부를 벗기고 내장을 제거한 뒤 요리한다.
보블의 대도시 탐험[1] 에피소드의 배경은 뉴욕으로 보이는 미국의 대도시다. 이 에피소드에서 보블은 시청자에게 모기향 등으로 들키지 않고 불을 지르는 방법을 소개한다. 에피소드의 끝에서 보블은 대형빌딩에 불을 지르고 도망간다. 카메라는 에피소드가 끝날때까지 3분간 불타는 빌딩을 계속 보여준다. 이때 비명소리를 들을 수 있다.
보블의 살금살금 토요일 이번 에피소드의 배경은 런던으로 빅 벤이 보인다. 보블은 이 에피소드의 대부분을 어떤 여자를 조용히 따라가는 데에 할애한다. 그리고 그녀가 집에 도착하자 큼직한 정육 식칼로 그녀를 죽인다. 에피소드 막바지에는 사람들로 붐비는 곳에서 이목을 끌지 않고 지나가는 방법을 자세히 가르쳐준다.
보블의 진실 얻어내기 에피소드의 배경은 포로수용소다. 이 에피소드에서 보블은 포로에게 넌센스 퀴즈를 계속 물어보며 고문한다. 포로가 결국 부상으로 죽자, 보블은 시청자에게 치명적이지는 않지만 매우 고통스러운 상처를 내는 법을 설명한다.
보블은 너를 싫어해 이번 에피소드의 배경은 빈 방이다. 보블은 방 안에 있는 의자에 앉아 30분 내내 화난듯이 시청자를 바라보고 있다.
[욕설검열]먹어 [욕설검열]먹어 [욕설검열]먹어 에피소드의 배경은 SCP-993의 녹화본이 보관되어 있는 제██기지이다. 이번 에피소드에서 보블은 화가 난 모습으로 몇몇 SCP 시설에 침입하는 방법을 설명한다. 보블은 여기에 관련된 연구원들을 살해하는 방법과 그들의 하루 일과, 평소 습관들을 자세히 설명한다. 특이하게도 에피소드 중간에 만화화된 ████ 박사가 보블을 스쳐지나가는 장면이 나온다. 이 때 화면속의 벽시계가 ██시 ██분을 가리키고 있었는데, 이 시간에 ████ 박사가 해당 기록보관소를 지나가고 있었던 게 확인되었다.

4 해설[편집]

SCP 재단에서 전파 송출을 막고 녹화해서 보관해 두고 있는 정체불명의 해적 방송 프로그램. 보면 볼수록 하는 짓거리나 말투가 왠지 박쥐 영웅의 숙적 광대씨가 생각난다. 원래 의도는 스티븐 킹의 '그것'에 더 가까웠겠지만.

겉보기에는 '어릿광대 보블'이라는 인물이 등장하는, 대한민국의 《뽀뽀뽀》나 《꼬꼬마 텔레토비》와 같은 평범한 유아교육 TV프로그램처럼 보인다. 여기까지는 평범하다.

하지만 우선 나이가 10세 이상인 사람이 이 프로를 시청할 경우 무조건 기절하며, 방송이 끝난 후에나 깨어나게 되고 격심한 두통을 호소한다. 그러므로 10살이 안 된 어린 아동들만이 이 방송을 볼 수 있는데, 어릿광대 보블은 어른들이 기절한 사이 이런 아동들에게 식인, 고문, 살인과 같은 극악무도한 범죄[2]를 직접 실행해서 보여주면서 가르친다. 어느 정도의 세뇌 효과까지 있어서, 이 방송을 계속 본 아동들은 영구적으로 정신이 망가졌다. 일단 이 방송을 시청한 아동들을 찾아내면 프로그램 내용을 알기 위해 심문한 후, 기억 제거제를 사용해 이 방송의 기억을 지워야 한다.

저런 위험에도 불구하고 위에 언급했듯이 재단의 능력을 동원해 전파 송출을 막고, 녹화해서 보관함으로서 억류하는데 성공했기에 일단 지금은 안전 등급.

그런데 SCP 재단의 노력으로 이 방송의 송출이 중단된 이후 방송의 내용이 이상하게 변하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보블이 TV화면 속의 빈 방에서 의자에 앉아서 시청자 쪽을 분노한 채 바라보더니, 이후에는 방송의 무대가 SCP 재단 내로 변했다. 그리고 보블이 이번에 설명하는 것은 SCP 재단의 보안을 뚫는 방법, 주요 연구원들의 습관과 그들을 살해하는 방법이었다.

꿈과 희망의 막장랜드SCP 재단의 문서인 만큼, 이녀석이 격리를 깨고 탈출하는 경우를 상정하는 팬픽도 있다. 가장 유명한 것이 이 항목에서 공식이었던 것처럼 소개된(...) 무대 뒤에서. 어느 날 방송을 통해 현실의 담당 연구원을 칼로 해체하고 방송을 송출한 뒤 도주한다는 이야기이다.

유투브에 등록된 무대 뒤에서의 기록을 녹음한 영상[3]에 따르면, SCP-993은 영국식 악센트를 사용하며, 그 역사는 선사 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구석기 시대 애들한테는 뭘 가르쳤을까? 주먹도끼로 사람 죽이기?

여담으로 SCP-993의 얼굴이 그려진 그림을 SCP-914에 고움 설정으로 돌렸더니 눈은 튀어나와 있고 날카로운 송곳 같은 이빨이 가득한 형체가 나왔으며, 매우 고움 설정으로 돌렸더니 살아 움직이는 SCP-993의 페이퍼 크래프트가 나와 해당 사진을 테스트한 W 요원에게 들러붙어 여러 차례 찰과상을 입혔다. 결국 페이퍼 크래프트는 떼어낸 후 소각 처리되었다.

서양에서는 묘하게 광대에게 공포를 느낀다는 사람이 적지 않은데, 이 항목도 그 문화를 반영하는 듯하다. 아예 "광대공포증"(Coulrophobia)이라는 용어까지 있을 정도.

5 각주

  1. 원 제목은 Bobble in the big city
  2. 강간은 없다. SCP 재단의 경우 생명을 빼앗는 행위를 제외하면 극악무도한 범죄로 치지 않는 경향이 있다.(…)
  3. 물론 SCP 재단 위키의 작성자 내지는 팬이 직접 만들어 올린 것이다. 다시 밝히지만 SCP 재단에 대한 내용은 픽션이며, 이 영상의 원전은 그 재단 내에서도 공식 설정이 아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