는 미뢰가 분포해 있어 을 느낄 수 있는 기관이다. 인체에서 가장 강한 근육이라고도 한다. 혀는 생각보다 굉장히 길다. 혀뿌리가 안쪽으로도 깊이 뻗어 있기 때문. 그래서 남미 등지의 카르텔에서는 적대 조직원의 목을 잘라 그쪽으로 혀를 뽑아내 넥타이처럼 보이게 만든다고도 한다. ㅎㄷㄷ 혀 아래에는 설소대라는 지지대가 있는데, 말이 어눌한 경우 설소대를 수술하는 것을 고려하는 것도 좋다. 수술 후 회복까지 한 달이 걸리지만, 혀가 짧아 말이 어눌한 문제를 해결 할 수가 있다.

1 특징[편집]

혀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바로 구내염이다. 혀를 씹는다던지, 가뜩이나 피곤한데 상처가 곪아 혓바늘이 생기는 경우 때문이다. 우리나라 사람 치고 혓바늘 안 겪어 본 사람 없을 정도로 지독하고 악독한 질병이다. 무려 이를 예방하는 약따위가 존재하지 않는 무시무시한 병이라서 곶통을 아는 사람이라면 다 안다.

음식을 먹고 난 뒤 혀가 하얗게 변하는데, 이를 백태라고 한다. 물론 정상적인 현상이라 문제는 없다고 하지만, 문제는 입냄새. 백태가 일어나면 바로 입냄새가 강하게 올라와 문제가 된다. 이 때문에 양치가 더더욱 중요하게 된다고...

U자 형태 혀 말기나 소문자 n자 형태의 혀 말기가 가능한 사람이 있다. 이들은 우성인자를 가지고 태어난 것으로 사람에 따라서는 못 하는 사람도 있다.

말을 하기 위해서 사용되는 중요한 기관이기 때문에 이게 없으면 정확한 발음은 물론이고, 아예 어눌한 발음도 못 내는 경우도 발생한다.

2 표현[편집]

비유적으로는 말이나 언어를 가리키기도 한다. 혓바닥이 왜 이렇게 기냐고 묻는다든지.

3 질병[편집]

4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