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4911

SCP4911상단경고.png


재단 데이터베이스
목적 외 사용 금지

SCP Logo.svgSCP 재단: 확보, 격리, 보호.

문서번호 : SCP-4911

작성자 검토자 O5 평의회
djkaktus 대 결 전자결재

제 목 : 2001년 9월 11일(September 11th, 2001)

격리 등급 : 보류 (Pending)
발 신 처 : SCP 재단 본부



2011년 9월 11일의 세계 무역 센터.

1 특수 격리 절차[편집]

SCP-4911은 현재 격리되지 않았다. 재단 정보 통제 자산은 SCP-4911의 추가 이미지나 기억을 찾아 인터넷을 계속 모니터링하고, 필요에 따라 변칙적 활동에 대한 설명의 신빙성을 저하시킨다.

SCP-4911-A (빨간 동그라미로 강조됨).

2 설명[편집]

SCP-4911은 2001년 9월 11일 미국 뉴욕주 뉴욕시에서 테러 공격이 시작된 직후 나타난 것으로 추정되는 변칙적이며 아마도 무형인 두 개체 SCP-4911-A와 -B의 총칭이다. 이러한 독립체의 존재에 대한 물리적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그러나 구조 활동에 대한 많은 설명에는 SCP-4911-A 또는 -B가 포함된다. SCP-4911-A일 가능성이 있는 개인의 사진이 여러 장 회수되었지만 SCP-4911-B의 사진은 하나만 존재한다.

SCP-4911-A는 30대 초반에 짧은 금발머리를하고 구조 장비를 착용하고 손전등을 들고 있는 여성으로 묘사된다. SCP-4911-A는 실체가 아닌 것으로 여겨진다. 많은 보고서에 따르면 독립체는 떨어지는 파편이나 무너지는 탑에서 나오는 연기와 재의 구름에 영향을 받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SCP-4911-A는 주로 세계 무역 센터 건물 밖으로 사람들을 안내하고 갇혀 있거나 다른 방식으로 무능력한 사람들을 구조 대원에게 안내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이 독립체와 관련된 이야기가 풍부하기 때문에 독립체가 이러한 사건 동안 한 번에 여러 곳에 나타났을 가능성이 있다.

SCP-4911-B는 구조 작업 중 독립체의 변칙적 능력을 목격한 소방관 회사가 말한 단일 목격담 속의 대상이다. SCP-4911-B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부록 4911.3을 참조.

3 부록 4911.1 : 면담[편집]

다음 면담은 데스몬드 패리쉬 요원이 붕괴 직전에 노스 타워에서 탈출한 뉴욕 소방관 샘 퀸시 대위와 함께 진행하였다. 이 면담은 2005년 치료 세션에서 퀸시 씨가 SCP-4911-A에 대해 언급한 후에 진행되었다.

SCP 재단 정보통제부

면담 내용


[기록 시작]

패리쉬 요원: 주노 박사가 마지막 세션에서 특이한 것에 대해 말했다고 하던데요.

S. 퀸시: 네, 내 말은- 이상한지 모르겠어요. 그냥... 얘기할 만한 가치가 있는 것 같았어요.

패리쉬 요원: 본 것에 대해 말씀해 주시겠습니까?

S. 퀸시: 네. 난 그냥- (멈춤) 회사 나머지 사람들과 헤어져서 결국 81층에 갔던 것 같아요. 거기에 누군가가 있는지 보려고 왔지만 연기가 너무 짙어져서 볼 수도 없었습니다. 숨을 쉴 수 조차 없었어요. 마스크가 있었는데 쓸모가 없었습니다. 더위가 정말 강렬했습니다. 나는... (멈춤) 압도 당했고, 앞도 보이지 않아서 옆에 있는 이 사무실을 발견하고 책상 밑으로 내려가서 그냥 기다렸습니다.

패리쉬 요원: 그때 무슨 일이 있었나요?

S. 퀸시: 이게... 몰라요, 이 소리가 사방에 울려퍼지네요. 이제 건물이 제 위로 꺾이기 시작했다는 건 알지만 그 소리 외에는 아무 소리도 들리지 않았습니다. 내 목소리조차 들리지 않았고요. 그런데 갑자기 저는 신선한 공기를 마시고 또 다른 공기를 마셨습니다. 올려다보니 이 금발 소녀가 보였어요. 이 여자는 책상 밖에서 내 앞에 웅크리고 있었습니다. 고글을 쓰고 머리를 올리고, 장비와 장갑을 썼습니다. "여긴 안전하지 않아요, 따라오세요"라고 말하면서 나에게 손을 내밀었습니다. 내가 어떻게 그녀 말을 들을 수 있었는지 모르겠습니다. 여전히 저는 귀가 멀었지만, 이 여자가 나에게 말하는 건 들었습니다.

퀸시가 심호흡을 하고 물을 마신다.

S. 퀸시: 죄송합니다. 어쨌든, 저는 떠나고 싶지 않았고 연기 속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았지만 그녀는 간절한 것처럼 보였고... 모르겠어요. 그녀를 믿기로 했습니다. 죽는 게 겁이 났지만 이 여자가 내가 거기 있을 필요가 없다는 걸 안다고 믿었고, 책상 밑에서 나와서 처음으로 그녀를 제대로 봤는데 뭔가가... 모르겠어요. 아예 그 자리에 없는 느낌? 연기나 열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어느 쪽이든, 그녀는 재와 먼지로 뒤덮여 있었고 지쳐 보였습니다. 그러나 저는 그녀를 따라 나갔고, 그녀는 내려가라고 계단을 가리키며 "도움이 필요한 사람이 아래에 있다"라고 말한 뒤 다음 층까지 계단을 향해 달려갔어요.

패리쉬 요원: 그녀가 이상해 보인다고 하셨습니다. 그게 무슨 뜻입니까?

S. 퀸시: 마치… 거의 그녀 뒤가 비쳐 보이는 것 같았습니다. 가장자리도 약간 웃겼습니다. 그녀가 강조된 것처럼 가장자리가 진하게 있었거든요. (멈춤) 마치 그녀가... 모르겠어요. 내가 그녀를 어떻게 설명할지 모르겠지만 제가 본 건 그렇습니다.

패리쉬 요원: 알겠습니다. 그 다음에 어떻게 하셨죠?

S. 퀸시: 전- 다시 내려갔습니다. 3층 아래에 있는 서류 캐비닛 아래에 갇혀 있던 한 남자가 있길래 그를 도와주었습니다. 화재가 가장 심한 곳에서 내려온 또 다른 남자가 있었는데, 내가 그 여자에 대해 물었을 때 그도 그녀를 봤다고 말했고, 손전등으로 사람들을 연기 밖으로 이끌었다더군요. 우리 모두 나갔습니다. 그런 다음 어... (멈춤) 그러고 잠시 후 타워가 무너졌습니다. (멈춤) 네. 타워가 무너졌어요.

패리쉬 요원: 그 여자를 다시 본 적이 있습니까?

S. 퀸시: 아뇨. 전... 그녀는 아마... 아뇨, 보지 못했습니다.

패리쉬 요원: 감사합니다. 이 정도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기록 종료]

4 부록 4911.2: SCP-4911-A의 기록[편집]

다음은 SCP-4911-A를 직접 경험했다고 주장하거나 경험한 다른 사람들을 알고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SCP 재단 정보통제부

초자연적 활동 목격담


대상자: 성인 남성, 38세

위치: 북쪽 타워

요약: 화재가 그의 사무실로 퍼진 후 불타는 방에 갇혔다. 여성 소방관이 그 옆에 나타나서 그녀가 도움을 요청하는 동안 기다리라고 지시한 다음 벽을 통과했다고 주장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소방관 한 팀이 그 층으로 들어가 그 남자를 구출했다.


대상자: 성인 여성, 27세

위치: 남쪽 타워

요약: 대상자에 따르면, 손전등을 든 여성에게 짙은 연기를 뚫고 안내받았으며 다음 층에서 안전해지자 사라졌다.


대상자: 성인 남성, 52세

위치: 존 스트리트

요약: 대상자는 방향 감각을 잃고 잔해를 헤쳐나가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남쪽 타워가 무너지면서 어두운 건물에 그와 함께 앉아 있던 "소방관의 작업복을 입은 금발 소녀"에 의해 건물에서 빠져나왔다. 그 후, 그를 타워에서 멀리 가라고 가리키고 세계 무역 센터 플라자로 돌아갔다.


대상자: 여러 성인

위치: 여러 곳

요약: SCP-4911-A는 그라운드 제로 근처의 여러 장소, 특히 구조 대원과 응급 구조 대원이 물을 나눠 주고 응급 처치를 하는 곳에서 나타났다고 설명되었다. 이 독립체는 구조 노력을 조율하고 또 당황한 대응자들이 우선 순위를 정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고 한다.

다음은 2001년 9월 11일 저녁에 포터 요원 (이전의 UIU, 브루클린 구획에 배정) 과 FDNY의 놀란 메일 대위 사이에 녹음된 음성 녹음 내용의 일부다.

SCP 재단 정보통제부

면담 내용


[기록 시작]

불명료한 대화.

남성: 여기예요. (멈춤) 귀가 울려요. 당신이 울리는 건가요?

포터 요원: 네, 전 그냥... (손가락을 딱 소리를 낸다) 그래요.

남성: 좋습니다. 이건 좋은데, 아무도 여기에 오지 않을 것 같아요.

포터 요원: 네.

남성: 오늘 일찍, 아마도... 모르겠어요. 두 번째 붕괴 이후에 다른 사람들과 함께 #7 빌딩 (제7 세계 무역 센터 빌딩) 에서 사람들을 빼내려고 했는데 방이 하나 있길래 저는 벽이- 벽이 날아간 곳을 정리했습니다. 뭔가 큰 조각이 내려와 벽 전체를 무너뜨렸습니다. 그 안에 서 있다면 기본적으로 일어나는 모든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건물도 무너질 것이라는 소식을 계속 듣고 있었기 때문에 서두르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 방에 계속 처박혀 있었는데, 거기에 이 여자가 있습니다.

포터 요원: 그녀는 어떻게 생겼습니까?

남성: (멈춤) 금발이요. 머리는 포니테일이었고, 머리에 이걸 쓰고 있었는데, 마치... 뾰족한 왕관이었달까, 뭐 그런? 작은 스파이크가 달려 있었고요. 그녀는 헬멧을 쓰고 소방 장비를 착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나는 그녀가 소방관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녀는 이 방 바닥에 앉아 있었는데, 저기 날아간 벽 옆에서 다리를 얼굴에 대고 있었죠.

포터 요원: 그녀를 알아 보셨나요?

남성: 아니요.

포터 요원: 무슨 일이 있었나요?

남성: 나는 그녀가 어떤 회사에 있었는지, 그녀가 헤어졌는지 물었습니다. 그녀는 아무 반응도 하지 않았고 어깨를 으쓱했습니다. 팔에다 고개를 푹 숙이고 있었어요. 그녀가 교차시킨 것처럼. 그녀는 피곤해 보였고- 내 말은, 이건 미친 소리로 들릴 거에요. 하지만 그녀 뒤가 비쳐보였다고 맹세해요. 연기나 무언가로 만들어진 것처럼. 그런 다음 나는 그녀에게 괜찮은지 물었고 그녀는 고개를 끄덕였습니다. 나는 정말로 무엇을 말해야할지 몰랐고... 이유는 모르겠지만 그냥 그녀와 함께 앉았죠. (웃음) 아니 그 건물이 몇 시간 후에 무너지는 거였고, 그것까진 몰랐지만 결국 일어날 것임을 알았는데도 여전히 자리에 앉았습니다. (멈춤) 왜 그랬는지 모르겠어요.

포터 요원: 이 여자가 뭐라고 했나요?

남성: 당분간은 말이 없었습니다. 우리는 그저 거기에 앉아 있었고, 그녀는 타워를 바라보며 많은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리고... 음, 결국 나는 그녀에게 다시 괜찮은지 물었고 그녀는 나를 쳐다 보았습니다. 뭔가... 정말 이상했어요.

포터 요원: 이상해요?

남성: 그녀가 이상하지 않은 것 같지는 않지만, 그녀의 얼굴을 봤을 때는 마치... 모르겠어요. 제 인생에서 이전과 같은 것을 경험한 적이 없습니다. 그것은 인간이 아니었다, 그렇게 생각은 들었지만 부자연스럽지는 않았습니다.

포터 요원: 당신 말을 제가 이해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남성: 한꺼번에 여러 사람을 보는 것 같았어요. 한 사람이 아닌 것처럼. 하지만 그녀는 너무 피곤해 보였고, 그냥 피곤하고 슬프다고 말했습니다. 난 정말 귀찮게하고 싶지 않았어요. 알다시피, 그건 내 일이 아니고, 오늘은 모두가 난리를 피워야 했지만, 알다시피. 그녀가 말한 방식에 뭔가 무거운 것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너무 많다"고 계속해서 말했습니다. 잔해 속에 갇힌 사람들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었던 것 같아요.

포터 요원: 그녀가 다른 말을 했나요?

남성: 아니요. 하지만 그랬던 것 같아요. 나는 정말로- 몰라요, 저는 무엇을 말해야 할지 몰랐지만, 그녀에게 오늘 참 나쁜 날이었다고 그랬고 그녀가 피곤한 것도 괜찮다고 말했습니다. 나도 피곤했기 때문에. 이 일이 끝나면 잠을 잘 수 있고 괜찮을 거라고 말했죠. 하지만 거기 있는 사람들 중 일부는 나가기 위해 제 도움이 필요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기회가 없습니다. 그게 말이 되나요? (멈춤) 모르겠어요. 그녀는 아무 말도 하지 않고 고개를 끄덕이고 일어섰습니다. 그녀가 나를 돌아보았을 때 그녀는 어떻게든 달랐습니다. 그녀가 좀... 투명해 보인다고 했죠? 그녀는 더 견고했습니다. 저도 갑자기 기분이 좋아졌다. 방금 긴 낮잠을 잤던 것처럼.

포터 요원: 그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나요?

남성: 그녀는 나가서 위층으로 가라고 했고 거기에 있는 사람들은 제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우리가 그 바닥을 정리한 후, 저는 그 방을 지나서 그녀가 아직 거기에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안을 들여다보았지만 그녀는 사라졌습니다.

포터 요원: 그 이후로 그녀를 본 적이 있습니까?

남성: 못 봤습니다. 하지만 알다시피, 그것은 저도 궁금합니다. 해리스의 회사가 4번 건물 꼭대기에서 본 소녀에 대해 들었습니까? 그는 아까 라디오에서 전화를 했어요. 그 둘이 서로 관련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아마. 확실히 뭔가... 그녀에 대한 뭔가. 중요한 것. 마치 천사였을까나. (웃음) 오늘은 정말 나빴고, 나아지지 않을 것 같아요. 하지만 그 여자를 본다는 건 모르겠어요. 우리가 이 문제를 극복할 수 있다고 생각하게 만들었습니다. 조금 더 나아졌습니다.

포터 요원: 네.

남성: 아 맞아, 해리스의 사람들은 그것이 내려오기 전에 일찍 남쪽 타워로 올라가고 있었는데. 그들이 나왔는지 아시나요?

[기록 종료]

5 부록 4911.3: SCP-4911-B의 설명[편집]

2001년 9월 11일 아침 유나이티드 항공 175편이 세계 무역 센터 단지의 남쪽 타워를 강타한 직후, 대피를 돕기 위해 타워에 들어가기를 기다리던 소방관 그룹이 변칙개체로 여겨지는 것을 목격했다. 대상은 제4 세계 무역 센터 빌딩의 북서쪽 구석에 서 있었다. 이 목격에 대한 단 하나의 직접적인 설명은 라디오로 독립체에 대해 근처의 회사와 통신한 존 해리스 선장으로부터 나왔다. 아래는 이 대화의 전체 내용이다.

[기록 시작]

해리스 대위: 사령부, 여기는 4-4.

사령부: 사령부다.

해리스 대위: 여기 뭔가 이상한 게 있어요. 우리 쌍안경으로 세계 무역 센터 건물 중 하나의 모퉁이에 서 있는 여성이 보입니다.

사령부: 무슨 소린가, 타워에 여자가 서 있다는 말인가?

해리스 대위: (잡음) -타워에서 그녀는 어,이 건물 중 하나에, 아니 이건 어느 건물이야? (멈춤) #3 건물인 것 같습니다. 그녀를 부르려고 했지만 그녀가 우리 소리를 들을 수 없는 것 같습니다.

사령부: 여자는 무엇을 하고 있나?

해리스 대위: 그녀는, 어, 그냥 거기 서 있고, 기도하는 것처럼 팔을 타워 쪽으로 뻗었습니다.

사령부: 사람을- 사람을 구출해야 하는 상황인데. 이 여자를 묘사할 수 있나?

해리스 대위: 네, 그녀는 어- 긴 검은 머리를 가졌습니다. 겉옷 같은 헐렁한 옷을 입고 있어요. (멈춤) 그리고 그녀는 어, 눈에 붕대를 감고 있는 것 같아요. 일종의 천. (잡음)

사령부: 뭐라고?

해리스 대위: 그녀가, 이 여자가 빛나는 것 같습니다. 그냥 단지 빛이라고 생각했지만 우리가 그녀- (잡음) -연기를 볼 수 있지만 그녀는 여전히- 여전히 우리한테 보입니다. (멈춤) 오 하느님, 남자가- 남자가 떨어지는- (잡음)

사령부: 뭐라고, 대위?

SCP-4911-B (빨간 동그라미로 강조됨).

해리스 대위: 이 여자, 타워를 바라보고 있는데, 여기서 뭘 하는진 모르겠는데, 사람들이 화재에서- 화재에서 뛰어내리고, 떨어져서 땅에 (몇 초 뒤) 땅에 부딪혔는데 무슨- 잠시 빛이 났습니다. 그리고 뭐야, 이 여자는- (다른 사람에게) 아 알아, 안다고, 봐- 봐! (무전기로) 여자도 빛나고, 번쩍합니다- (잡음) 그 사람들 땅에 떨어질 때. 몰라요... 이 느낌은- (잡음) -괜찮습니다, 괜찮아요, 여자는- (잡음) 자비롭다, 그런 느낌인데, 좋습니다- 좋아요, 저는- (잡음)

사령부: 들리지 않는다, 대위, 자꾸 끊긴다.

해리스 대위: (잡음) -여자를 데려올 팀을, 우리가 저 안으로- (잡음) 다른 사람- (잡음) -아니 괜찮습니다. 들어갑니다.

[기록 종료]

제4 세계 무역 센터 빌딩에 있는 쓰레기통의 카메라 가방에 담긴 필름에서 회수한 사진 한 장에서 해리스 대위의 동료로 여겨지는 것과 대위가 위에서 묘사한 독립체가 나타났다. 구조대는 나중에 해당 주장을 조사했지만 제4 세계 무역 센터 건물 꼭대기에서 사람이나 독립체를 발견하지 못했다.

해리스 그룹의 모든 대원은 남쪽 타워가 무너졌을 때 사망했다. 이 사건에 대한 직접적인 증인은 남아 있지 않다고 믿어진다.

6 해설[편집]

A, B는 미국에서 성조기에 대해 맹세할 때 만나는 두 여신이다.

작가의 아버지는 911 테러 당시 피해를 입었으나 생존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