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의 투혼

1 개요[편집]

혁명의 투혼은 한국의 민중가요이다. 작곡/작사는 미상이지만 엄밀히 말하면 당시 서울대학교 운동권이면 누군지 알기 때문에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것 뿐이다. 서울대학교 메아리 87학번이며, 서울대학교 총학생회가를 작곡/작사한 인물이라고 한다.[1] 목적은 1990년 가을 당시 AMC선본의 선거운동을 위해 만들었다고 한다. 다만 당시 AMC는 NL과 AP에 이어 꼴찌였다는 슬픈 이야기가 있다. 흔히 혁투가로 줄여부르며 수많은 아지테이션(agitation)이 존재한다. 사실 이 노래는 작곡/작사보다는 최도은의 노래로 더 유명하다. 이 항목에 있는 영상도 최도은이 부른 버전이다.

2 가사[편집]

그대여 들어라 역사의 외침을

몰아치는 반동의 쇠사슬 끊어낼 불꽃이여

전사여 들어라 혁명의 깃발을

저 착취와 반역의 무리들 다스릴 그대여

 붉은 깃발 피로 젖을때 전쟁은 시작된다

진군의 북소리 울려퍼질때 불꽃은 타오른다

일어서라 그대여 투쟁하라 그대여

혁명의 투혼으로 세계를 변혁하라

3 아지테이션[편집]

수많은 아지테이션이 있다고 하며 심지어 주사파 아지도 있다는 이야기가 있다. 아지에 대해서는 추가바람

노동자 계급의 철의 동맹군 그대 청년 사회주의자여 필요한 것은 그것이다! 혁명의 투혼으로 세계를 변혁하라!

4 각주

  1. 서울대학교 교지 관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