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M

정지 예고표지가 현시된 상태

TVM(Transmission Voie-Machine)은 프랑스에서 개발한 차내신호폐색식 신호보안장치다.

1 개요[편집]

TGV 고속열차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신호기를 일일이 세우는 지상신호식으로는 안전을 보장할 수 없다는 판단이 서서, 차상신호식으로 개발한 것이다.

지상자궤도회로 양쪽으로 정보를 전송하는 복합 시스템이다. 궤도회로로 속도코드를 보내고, 지상자로는 TVM선구 진출입 처리, 절대폐색 진입제어 등을 보낸다. 한국 고속철도 구원용 기관차는 국산 호환 시스템을 달고 있어서 자동 진출입 처리가 안 되므로, 진입 직전 수동으로 신호 시스템을 바꿔줘야 한다.

TVM300과 TVM430이 개발되어 있는 데, 각각 300km/h와 430km/h까지 견딜 수 있다는 말이다. 한국 KTX에는 TVM430이 장비되어 있다. 단, 그것이 한국 고속선 설계속도가 430km/h라는 말은 아니다.

2 신호[편집]

Cab Speed 000E.svg Cab Speed 080A.svg Cab Speed 080E.svg
정지 (RRR) 예고 (080A) 진행 (080E)
Cab signal 300V blink.gif Cab Speed 300V.svg
감속 예고 (P) 최고속도 진행 (FL)

정지 신호(RRR), 예고 신호(A/P), 진행 신호(E/FL)로 구별할 수 있다. P/FL은 선구최고속도 신호에 한해 발부되며, P 신호는 최고속도 상태에서 곧 감속이 예고될 것이라는 의미다. 예고신호는 다음 폐색 진입 전까지 해당 속도로 가감속하거나 정지해야 한다는 말이다. 선구에 따라 상이하나 KTX의 경우 정지, 80, 170, 230, 270, 최고속도(300) 6단계의 속도코드가 있으며, 각 속도코드는 10~15km/h의 증속마진이 있다. 300km/h 신호의 경우 315km/h까지 증속할 수 있다.

폐색은 일반 폐색(f/p)과 절대 폐색(Nf/Np)으로 구분한다. 일반 폐색은 정차 후 30km/h로 진입가능하나, 절대 폐색은 정지 신호에서 진입시 무조건 제동이 체결된다. TVM 적용 구간의 시작/끝에는 "CAB" 표지(한국의 경우 "HSR")가 있으며 해당 표지를 지나면 자동으로 TVM 신호가 붙거나 떨어진다.

초기형 차내 표시기는 운전반의 2~3줄×9칸의 기계식 표시기이며, Fail-safe가 있어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는 경우 열차를 강제로 정지한다. 기계식 표시기는 TVM만 띄울 수 있기 때문에 신호 시스템이 다른 선구에 진입하는 경우 별도의 표시기를 달아야 한다. 근래의 차내 표시기는 일반적인 LCD 스크린에 기계식 표시기를 닮은 UI를 사용하는 식이며, 국제열차나 기존 선구에 대응하여 다른 신호 시스템도 띄울 수 있는 형태다.

3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