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4975


재단 데이터베이스
목적 외 사용 금지

SCP Logo.svgSCP 재단: 확보, 격리, 보호.

문서번호 : SCP-4975

작성자 검토자 O5 평의회
Scented_Shadow 대 결 전자결재

제 목 : 시간이 되었다(Time's Up)

격리 등급 : 유클리드 (Euclid)
발 신 처 : SCP 재단 본부


1863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 ██ █████의 판화. SCP-4975를 묘사한 것으로 여겨짐.

1 특수 격리 절차[편집]

SCP-4975는 표준형 강철 격리실에 격리해야 한다. SCP-4975와 인간이 접촉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다.

격리 파기가 일어났을 경우, 박자감 있게 울리는 갈라지는 소리를 듣는 모든 인원들은 다른 사람들로부터 스스로를 격리(isolated)해야 하며 SCP-4975가 다시 격리실로 되돌려지거나 갈라지는 소리 멈출 때까지 인내심 있게 대기해야 한다.

2 설명[편집]

SCP-4975는 가장 특징적인 부리를 포함하여 여러 가지 조류의 특성을 띠는 모호한 인간형 독립체이다. SCP-4975의 전체적 외형은 길고 말랐으며 사지는 끝으로 갈수록 극단적으로 가늘어지며 뚜렷한 손발가락이 없다. 두껍고 굳은살이 배긴 피부가 부리를 포함한 몸 전체를 덮고 있다.

대상의 경추는 서로 맞물려 있지 않으며 각각 독립적으로 움직일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SCP-4975는 일정한 박자로 등뼈를 뒤에서 앞으로, 머리에 이르기까지 회전시키기를 반복한다. 이 행동 때문에 각각의 등뼈가 움직일 때 딸깍대는 소리나 갈라지는 소리가 난다. SCP-4975는 공격을 준비할 때만 이와 같이 목을 움직이는 행위를 멈춘다.

SCP-4975가 미래의 희생자들을 오랜 기간 동안 추적하다가 공격하는 것이 관찰되었다. 이 기간은 10개월에서 그 이상까지 다양하다. 희생자를 죽일 때는 부속지를 사용하여 희생자의 몸을 구타하고 찢는다. 그 후에 SCP-4975는 항상 시체를 먹으며 평균적인 성인 남성을 잡아먹고 3개월 정도 버틸 수 있다.

SCP-4975는 발원지인 독일에서 여러 설화들의 소재가 된 것으로 추정된다. SCP-4975에 대한 증거는 1538년까지 거슬러 올라가며, 이 시기에 쓰여진 저술과 회화적인 묘사들이 발견되었다. 또한 SCP-4975와 연관된 것으로 보이는 여러 개의 독일 자장가들이 있으며, 그 중 하나가 SCP-4975-B에 있다.

SCP-4975-B가 영구적으로 격리실에 갇혀 있지만 발원지에서는 새로운 사건들과 목격 사례들이 지속적으로 보고되는 중이다. 재단 공작원들이 현재 조사 중이다. 조사는 무기한 중단되었다. SCP-4975를 케테르 등급으로 재지정하는 안건이 대기 중이다. 부록 4975-A를 참조할 것.

2.1 부록 4975-A[편집]

다음의 사건 기록에는 독일의 검은 숲Scharzwald인근에서 SCP-4975와 연관된 보고를 조사하고 있던 재단 공작원의 바디캠에서 촬영된 동영상의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기록 시작, 16-09-2002, 13:52:49>

서문: 재단 공작원은 딸깍대는 소리를 4개월 넘게 듣고 현지 사법 기관에 누군가가 자기를 스토킹한다고 신고한 프라이부르크 시민을 조사하고 있었다. 공작원은 그를 구류한 뒤 사법 기관에 신고자가 당시 받고 있던 화학요법의 부작용으로 편집증과 환청 증세를 보였다는 역정보를 유포하였다. 다음은 공작원들이 신고자에게 SCP-4975를 마지막으로 목격한 장소를 보여달라고 한 날에 기록된 내용이다.

무장한 재단 공작원 몇 명이 우거진 숲 속을 걷고 있다. 한 공작원이 휴대용 교신장치에 대고 말하고 있다. 이들 가운데 프라이부르크 시민이 있다. 그 시민은 미친 듯이 주위를 두리번대고 가슴을 두 팔로 움켜쥐는 등 숨이 차고 긴장한 모습이다. 몇 분 뒤, 그는 그 자리에서 멈춰선다. 시민이 뭐라고 말하면서 나무 쪽을 가리킨다. 공작원들 중 몇 명이 그 사람이 무엇을 보았는지를 확인하려고 몸을 돌린다. 그들은 혼란스러운 듯 하다. 카메라의 영상에는 나무 뒤의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다. 민간인 남성은 당황한 듯 뒤로 주춤거리며, 여전히 허공을 가리키고 있다.

부록: 감시 영상에 따르면 바로 이 시점에, SCP-4975는 목을 돌리는 것을 멈추고, 격납실의 남동쪽 모퉁이를 꼼짝하지 않고 쳐다보고 있었다.

갑자기 민간인 남성이 강제로 땅바닥에 내동댕이쳐진다. 그는 보이지 않는 공격자에게 몸통과 머리를 여러 차례 가격당했다. 여러 명의 공작원들이 공격이 일어난 지점으로 추정되는 지점에 총을 쏘지만 아무것도 맞추지 못한다. 한 공작원이 민간인 남성을 붙잡아서 끌고 가려고 시도하지만, 그가 버티고 서 있는 쪽에서 복부에 커다란 상처가 난다. 그 공작원은 남자를 옮기려는 행위를 포기하지만 상처가 더욱 깊어진다. 휴대용 교신장치로 대화하고 있던 공작원은 자신의 무기를 들어 민간인의 머리를 쏴서 사살한다. 잠시 후, 살점들이 차례차례로 뜯겨나가기 시작한다. 뜯겨진 살점들이 완전히 몸에서 분리되자 사라진다.

부록: 이 시점에서 SCP-4975에게 음식을 제공한 바 없으나, 식사를 하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기록 종료, 16-09-2002, 13:57:02>

2.2 부록 4975-B[편집]

SCP-4975에 대한 것으로 여겨지는 옛 독일의 자장가이다. 독일어에서 번역되며 운율감이 많이 상실되었다.

"똑 딱", 뻐꾸기시계가 딸깍이네.
"뻐꾹", 시계 안의 새가 노래하네.
똑 딱 똑 딱 똑 딱 똑 딱

시간이 딸각이면 네 심장도 딸깍여.
그 노래소리를 들으면서 오래오래 살렴.
똑 딱 똑 딱 똑 딱 똑 딱

잘 들으렴, 그 소리가 들리지 않으면
새끼짐승이 집에서 나와
똑 딱 똑 딱 똑 딱 똑 딱

들리니? 아니면 멈췄니?
아가야, 그렇다면 네 시간이 끝났단 거란다.

3 해설[편집]

2019년 클리셰 경연 중 '변칙성 클리셰' 부문 출품작이다. 이 부문에서 우승했던 것은 SCP-4205였다.

4 각주

경고: 재단의 데이터베이스는
기밀입니다
비허가 인원의 접근은 엄격히 금지되어 있습니다
위반자는 추적, 특정, 구금합니다

SCP Logo.svg
SCP 재단의 문서를 번역하거나 참고한 문서입니다.
SCP 재단 한국어 위키의 번역 규정전문 용어 모음을 참고하여 문서를 편집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