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349

SCP Logo.svg
SCP 재단의 문서를 번역하거나 참고한 문서입니다.
SCP 재단 한국어 위키의 번역 규정전문 용어 모음을 참고하여 문서를 편집하시길 바랍니다.
재단 데이터베이스
목적 외 사용 금지

SCP Logo.svgSCP 재단: 확보, 격리, 보호.

문서번호 : SCP-349

작성자 검토자 O5 평의회
name 대 결 전자결재

제 목 : 현자의 돌과 불멸자들의 묘지(The Philosopher's Stone and the Graveyard of the Immortals)

격리 등급 : 안전 (Safe)
발 신 처 : SCP 재단 본부


1 특수 격리 조치[편집]

SCP-349는 평범한 묘지처럼 보이며, 보안을 유지하려는 재단과 방문자들에게 어떤 위협도 보이지 않는다. 최신 원격 규정 때문에 지속적인 원격 감시는 제한되어 있고, 승인되지 않은 출입자를 막기 위한 물리적 방비를 유지하기도 어려우며, 부지를 파괴하려는 반달리즘이나 여타 다른 위협적인 행위들에 대응할 팀도 승인되지 않았다. 이러한 계획은 더 많은 이론을 쌓기 위한 부지 확장에 필요하다.

2 설명[편집]

SCP-349-01이라고 표시된 물품은 거의 400년 가까이 된 화강암으로 만든 묘비다. 맨 위에 적힌 내용은 “니콜라스 플라멜”(Nicholas Flamel)이며, 아래에는 “1376-1606”이라고 적혀 있다. 이러한 글귀 밑에는 대문자로 크게 “당신은 실패했습니다.(YOU HAVE FAILED)”라고 새겨져 있다. 묘비는 군데군데 부서지고 깎여나갔으며, 표면엔 기다란 금이 눈에 보일 정도로 나 있다. 영국 바스의 ███████████의 묘지를 연구하던 아마추어 계보학자인 ███████ 요원이 이를 보고했다.

SCP-349는 황량한 숲 속에서 3km 정도 떨어진 공터에 있는 묘지다. SCP-349-01이 발견된 장소를 철저하게 조사한 끝에 발견해냈다. 금지된 SCP 관련 정보에 대한 암시 때문에 ███████ 요원은 이 지역을 봉쇄하고 재단에 연락했다.

검은 연철로 만들어진 울타리가 둘러싼 묘지엔 고딕 양식의 아치문이 하나 있었다. 내부에는 전 세계에서 온 사람들과 역사에 기록된(역사가 기록되기 전에 존재한 사람들도) 사람들을 추모하는 수많은 작은 기념비가 있었다. 울타리 내에는 잡초도 자라지 않았으며, 풍화작용도 일어나지 않았다. 도저히 알 수 없는 방식에 의해 묘지가 본모습을 그대로 유지하는 듯 했다. 묘비에 적힌 비문은 간결하고 냉엄했으며, 비문을 새긴 사람이 자신의 죽음은 자신이 책임지라고 강력하게 주장하는 듯 했다. 어떤 경우에는 비문이 악의적이기까지 했는데 새긴 사람과 죽은 사람 사이에 사적인 악감정이 있는 것 같았다.(비문 목록 349-B를 볼 것)

역사적인 기록을 조사한 결과 묘지에 있는 사람들이 실존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몇몇은 신화 상의 존재였다. 드러난 역사 인물들은 모두 다양한 방법으로 불멸을 추구했거나, 얻은 것으로 추정된다. ██████████████████████처럼 태어날 때부터 불멸자이거나, [데이터 말소] 같은 종(족)들은 포함되지 않았다. 저명인사인 그들은 잘 알려져 있지 않거나 숨겨진 방식, 아니면 아예 자신 밖에 모르는 비전의 방식으로 노화를 늦춰왔으며, 그들의 존재 자체가 비밀이기도 했다. 재단 사람 중에는 ████████████████████도 있었다. 또한 크리스토퍼 콜럼버스, 프랜시스 베이컨 경, 알베르트 하임 같이 이미 죽은 유명인들이 역사에 기록된 날짜보다 더 오랜 세월 살았다는 사실도 발견할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신화 속에 존재하지도 않고 역사적인 기록도 없는 사람들도 조금이지만 있었다. 아마 리치이거나 수많은 시대에 활동했지만 거의 알려지지 않은 기이한 사람들인 듯 싶다. 349-B에 모든 정보가 있다.

SCP-349에 기재된 사람들은 자기 시대 사람들의 일반적인 수명보다 평균 100세 이상은 더 산 것 같다. 그들 중 가장 오래 산 사람을 고대 복음서를 면밀하게 연구하고 비교한 결과, 그를 “방황하는 유대인”(750년)이라고 결론지었다. 그가 죽은 시간을 참조하여 그가 [데이터 말소]라는 가설을 세웠다.

기념비의 재료와 디자인, 부장품, 매장 방식, 종교적인 상징 그리고 비문에 적힌 언어는 모두 죽은 자가 살았던 시대와 일치했다. 가장 오래된 무덤은 코끼리 뼈를 깎아 만든 무더기였다. 그 안엔 홈 파인 표식과 이해할 수 없는 상형문자, 종족의 상징이 같이 묻혔다. 해독할 수 있는 비문 중 가장 오래된 것은 수메르의 작은 돌로, 이렇게 적혀 있었다. “심장을 먹는 쿠-아야”(Ku-Aya the Heart Eater) : “너는 네 씨족을 노예로 팔고, 네 가족의 살을 씹어 뜻한 바를 이루었다.”(You sold your clan into slavery and devoured the flesh of your family and received your reward) 묘지 속 대부분의 시신은 그들의 시대에 걸맞게 부패되어 있었으며, 아주 오래된 시신들은 거의 먼지에 가까웠다. 매장 방법이 아주 다양했음에도, 면밀한 조사 결과 대부분(~90%)의 관에 긁힌 자국이 나 있었다. 탈출하려고, 표면에 구멍을 뚫기 위해서 한 행동인 듯 싶다. 하지만 지금까지 발굴한 관 속에는 시신이나 뼈만 있었다.

여러 무덤의 양식이 그 시대와 일치한다는 점이나 모호한 인물을 역사적으로 정확하게 묘사한 점을 조사하거나, SCP-349에 드러난 재단 기밀(현대의 불멸자들에 대한)을 지키는 사람이 SCP-349에 친숙함을 느끼는 것은 단순한 장난질이 아니다. 격리 활동은 연구를 지속하고, 그것들을 책임질 기관을 설립하기 위함이다. 이러한 물건(혹은 생물)들을 적극적으로 격리하게 된 것은 ██████████████나 [데이터 말소] 동안 재단이 SCP-149-D에 대한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했던 시절 이후이다.

후자의 경우 두 가지 표본이 있는데, 그 중 특별한 표본은 땅에 묻혀도 육체를 그대로 보존하는 것이다. 보존된 육체는 완전히 죽은 사람의 모습보다는 죽었지만 살아있을 때의 모습을 더 많이 닮았다. 다른 표본은 Calothisosi of Britannica(거의 알려져 있진 않지만 능히 일제사격을 견뎌내고 검에 일격을 맞아도 이겨내는 신화적인 인물)의 부분이다. 이 둘은 모두 발견되었을 당시 얼굴에 끔찍한 공포가 떠올랐고, 비명을 지를 동안 입은 일그러져있었다.

3 부록 349-A[편집]

공동묘지 속으로 깊숙이 들어가자, 발굴자는 전혀 관련 없는 사람들의 시신이 의도적으로 같은 곳에 합장된 방을 발견했다. 영광스런 장소인 게 틀림없었다. 조사에 의하면 그들은 [데이터 말소]. 강력한 압력 덕분에 이것들에 대한 [데이터 말소] 같은 사람들의 관심이 차단됐다.

4 비문 목록 349-B[편집]

니콜라스 플라멜
1376-1606
당신은 실패했습니다

생 제르맹 백작
1713-1901
실력 좋은데

티토노스
기원전 465-기원전 370
딱 댁이 원했던 거요

갤러해드
1222-[부서져서 안 보임]
고결한 의지는 영원히 남으리니

크리스토퍼 콜럼버스
1451-1520
새로운 세상으로 탐험을 떠나다

프란시스 베이컨 경
1561-1739
애들 생각 같구만

알베르트 하임
1914-2008
마지막 해결책

5 기밀 문서 349-C[편집]

재단에서 비범한 사람들에 대한 기밀을 관리하는 요원이 적극적으로 지지했기 때문에 SCP-349의 정당성이 확보되었다. 이러한 사건들은 묘지 표식에 나타났다. 텅 빈 묘지는 이 사람들의 것으로 확인되었다.

[데이터 말소] 같은 사람들은 재단이 예전에 불멸을 획득한 것을 확인하고 등록했다. 하지만 이들은 기이한 방식으로 죽거나, 재단의 감시를 피해서 도망쳤다. 다른 █의 위치는 현재 확인이 불가능하다. ████████████와 제한적으로 만난 자리에서 그는 재단이 자신들을 “사냥”하고 있으며, 재단이 그들을 보호해줄 거라는 말을 믿지 않는다고 했다.

모든 [데이터 말소]의 혈청은 완벽하게 작동하며, [데이터 말소]까지의 실험 중에 어떤 부작용도 발생하지 않았다. 하지만 [데이터 말소]는 계속 편집증적인 반응이 일어났다. 어떤 시신도 되살아나지 못했다.

엄청난 힘을 지닌 케테르급의 인간 SCP-149-D는 SCP-███가 ████████████에 만든 샘과 분수를 이용한 실험 이후 불사성과 불멸성을 획득했다. 그의 117번째 생일에 그를 격리한 방에 구멍이 뚫렸고, SCP-149-D는 다시는 일어나지 못했다(탈출하기 위해 구멍을 뚫은 걸로 추정됨). 멀쩡한 그의 몸에서 추출한 DNA는 그의 것으로 확인되었다.

6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