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EOR

이전 트랙
빌었어
현재 트랙
METEOR
다음 트랙
위업

METEOR창모의 음반 Boyhood에 수록된 타이틀곡이다. 2019년 11월 29일 공개되었다.

1 개요[편집]

Boyhood에 수록된 곡으로, 대한민국에서 2010년대 후반 가장 성공한 힙합 곡 중 하나가 되었다.

가사랑 뮤직비디오는 얼핏 보면 그냥 "나 섹시한 누나들 끼고 술도 마시고 유명하고 짱 잘살지"라고 말하는 것 밖에 보이지 않지만, 이전 곡 〈빌었어〉에서는 한 소년이 하느님에게 미래를 달라고 비는 내용이 등장하는데, 바로 이 다음곡이 이것이다. 근데 내용이 악마에게 가서 소원을 빌라는 노트를 보고 소원을 빌어 대단한 삶을 살고 있다는 내용이다. 가사 내에서도 꿈이나 환상이라고 말을 하고 있기 때문에 진짜 계약했는지 알 수 없지만, 〈빌었어〉의 가사와 이 노래의 중간 가사를 보면 의심이 가는 대목이다. 이 이후로 음반의 분위기는 밝고 아기자기한 분위기였는데 가면 갈수록 어두워지며, 상황이 심각해진다. 한 마디로 이 노래만 들어봐서는 안 되고 모든 트랙을 들어봐야 하는 스토리텔링 형식의 음반이었다는 것.

창모의 다른 음악의 가사들과 같이 창모 자신의 인생사나 창모와 가까운 요소들이 가사에 들어가 있다. 하지만 이 노래에는 특히나 예수, 악마와의 계약 등의 기독교적 요소가 특히 많이 등장하는데 성경의 내용과도 어느정도 연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2 영상[편집]


공식 뮤직비디오


가사와 함께 있는 영상

3 가사[편집]

(Yeah ha)
(Yeah ha)[1]

모두 그에게 말해 또 왔네 (새꺄 Whut?)
죽지 않고 왔다 이렇게 (새꺄 뭐?)
Snacky chan의 라인을 빌릴래
했어 예수처럼 이렇게 부활을

031 팔 안쪽의 Tatt (freaky woah)
어젠 시장님이 만나재 (Motown)
어수룩해 엄마 속에 걱정
한 톤만큼 쌓고 스물한살에 독립했던 얘는
여섯이 되었고
발견했지 우연히 5년 전의 노트

정말 스타 되고 싶어?
그럴려면 가서 만나면 돼 악마[2]
노트를 덮고
거울에 비춰진 남자를 보니 wow
(저 손목이 너무 부러워)
(저 금 Daydate rollie 넘을걸 천백은 더)[3]

전국 사람들이 외치네
저 괴물체는 뭘까?
Meteor
거대 Meteor
난 네게 처박힐 Meteor야
별빛이 내려오지
마구 내려오지

경고
경고
그래도 처박힐 Meteor야

Motown1번 노랠 기억해 니들?
뭐였지? 뭐였나? 음 음?
I'm the man in the mirror
그러니 Light me up

1절의 그 별이 2절의 그 별이
그래 모두 나였지 실화가 된 동화이지
힘들 때면 홀로 쓴 노래를 불러
환상들을 보던 성냥팔이 소년이였던 나날들이

365 24 730[4] 24에 7
1095[5] 아 그만 세자 1400이 되니 Oh[6]
그 애랑도 하고 돔 페리뇽이 만든
숙취 땜에 넋을 놓은 나를 향해
몇천 명이 와 해[7]

본 적은 없지만
때론 어떤 존재가 내 인생을 왔다 간 듯해
그냥 그런 느낌이 들지
상관없어 환상이던 현실이던지
Hands up (high)

전국 사람들이 외치네
저 괴물체는 뭘까?
Meteor
거대 Meteor
난 네게 처박힐 Meteor야
별빛이 내려오지
마구 내려오지

경고
경고
그래도 처박힐 Meteor야

여- 여- 영원히
약속해 영원하기로
어둠 가득한 저 뒤로
돌려보내지 말아요 (제발 제발)

여- 여- 영원히
난 영원할 거라 믿어
흥분으로 가득차
이 도시에 나 외칠 거야

"드디어 내가 여 왔다"

4 각주

  1. "Yeah ha"가 총 12번 나온다.
  2. 쇼미더머니에서 나왔던 스내키 챈은 가사에 예수를 자주 넣곤 했는데, 이에 대한 안티테제로 자신의 이미지를 악마로 만들려 했던 것으로 보인다.
  3. 공식 뮤직비디오에서도 가난하게 입고 있는 창모가 거울 속에서 잘 살고 있는 창모를 바라보고 신기하다는 듯이 쭉 쳐다본다.
  4. 730일, 즉 2년을 뜻한다.
  5. 730과 비슷하게 1095일, 즉 3년을 뜻한다.
  6. '1400'에 대한 의견은 사람들마다 해석이 다양하다. 이때까지의 가사 규칙을 보면 4년은 1460일이지만 60일이 빠졌다. 둘째로 창모는 자신에 대한 요소들을 가사에 주로 집어넣곤 했는데 인천 버스 1400을 나타내는 게 아니냐는 주장도 있다. 가난했던 시절의 창모가 자주 타고 다니던 버스였다는 뜻.
  7. 이 부분에 대해서는 악마가 만든 꿈이라는 해석이 지배적이다. 이전 가사에서 악마를 만나라고 하고 그 이후에 돈과 명예를 얻었기 때문. 진짜 연예인이 이런식으로 행동하면 인기고 뭐고 다 뜯기고 하차하고 제명당하기 완전 좋다. 이런 예시 중 하나가 버닝썬 게이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