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unes

iTunes
Itunes store.png
아이튠즈에서 미국 아이튠즈 스토어를 실행한 화면
개발자 애플
발표일 2001년 1월 9일
최신(안정화) 버전 12.9.2.5
운영 체제 macOS, Microsoft Windows
언어 다국어
종류 음악 관리 소프트웨어, 디지털 매체 관리, 미디어 플레이어
라이선스 프리웨어
웹 사이트 https://www.apple.com/kr/itunes/

아이튠즈(iTunes)는 애플미디어 플레이어 겸 음악 관리 소프트웨어이다. iTunes Store라는 전용 스토어가 있으며, 여기서 음원이나 애플 뮤직을 가입할 수 있다.

macOS 10.15 카탈리나에서는 아이튠즈 앱이 음악, TV, 팟캐스트, 도서 앱으로 나뉘었다. iOS 기기와의 연결은 파인더를 통해 가능하다.

1 기능[편집]

처음엔 아이팟 관리 겸 Mac에서의 음악 프로그램이었지만, 점차적으로 확장하였다. 즉, 지금은 미디어 플레이어도 해주지만, 사실 지금 와서 주 기능은 아이폰이나 패드같은 iOS 기기들의 동기화와 백업용 기능이라고 할 수 있다. 참고로 윈도우에서는 아이튠즈가 개판 5분전을 달리지만[1] 맥에서는 음원에서는 다른 미디어 플레이어를 쓸 필요가 없게 만든다.

음원 관리의 경우 호불호가 나뉘는데, 아이튠즈는 자기만의 스타일을 고집하는지라 윈도우의 프리한 스타일에 적응되어 있는 사람이라면 매우 치를 떨 물건이다. 그러나 이것에 적응되어 버리는 순간, 음원 갯수는 중요하지 않다. 애플의 철학중 하나인 마이웨이와 더불어 간편함을 보여주는 물건중 하나. 지금은 아이튠즈 매치, 애플 뮤직등으로 전체 음악 라이브러리를 짤 필요가 없지만, 컴퓨터에서 바로 동기화 하는 버릇을 놓지 못한 사람의 경우 40기가가 넘는 음악 라이브러리를 보여주기도 한다. 아 물론, 아이팟이 100기가 짜리가 있었으니, 그정도야 애들 장난이었겠지만….

맥에서는 최적화와 아이튠즈 전용 데몬을 사용해서 미친 최적화를 보여준다. 어느 정도냐 하면, CPU 100%를 먹어서 모든 앱들이 느리게 변해도 음악만은 정상으로 나오는 지경을 보여준다. 이런 덕택에 아이튠즈 말고 음악 프로그램들이 많지만 맥 유저들은 거진 아이튠즈의 노예나 다름없는 지경이다. 사실 맥에서 재생키를 누르면 바로 아이튠즈가 실행되긴 하지만….

다만, 지원하는 포맷은 은근 적고 태그도 이상하게 입혀지는 일도 있었다. 그러나, 그 지원하는 포맷, 특히 AAC는 다른 코덱들보다 더 좋다는 소리를 듣는다. 당연히 애플에서 개발한 ALAC도 마찬가지.

2 각주

  1. 이는 애플의 부트캠프 드라이버와 소프트웨어도 같다. 시스템에서 코코아를 돌리려고 하니 개판 5분 전이 될 수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