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y of viyella

cry of viyellaLaur가 2015년에 공개한 하드코어 곡이다.

작곡가에 따르면 본래 K-Shoot Mania의 이벤트 "Shooter's Festival 2015"에 투고한 곡이며, 무명 시절에 작곡한 곡인 'Lonely Girl'이란 곡의 리메이크 버전이라고 한다.[1] 이후 Laur의 앨범 《The Angel's Message》에 "Viyella's Memory", 리듬게임 온게키 시리즈에 "Viyella's Tears"가 후속곡으로 공개되었다.

공식 음원(SoundCloud)

1 Arcaea[편집]

cry of viyella
v2.2 -
v1.0 - v2.1
Cry of viyella.jpg
Cry of viyella old.jpg
작곡 Laur
BPM 75 - 180
난이도 레벨 CC 콤보
PST33.5414
PRS66.0492
FTR88.5791
배경 Base (대립)
EternalCore pack.png Eternal Core
총 9곡 (월드 4곡) [수록곡 목록]
스크롤이 가능한 틀입니다.
그 곳에는 유리 조각들이 빛나며
빠르게 흩날리고 있었다.
마치 그녀가 폭풍의 아래에 있는 것처럼 말이다.
스토리 2-1

1.1 채보[편집]

FTR

PURE MEMORY (-42) 영상


초반부와 후반부의 BPM 감속 구간, 12비트 계단 단타 등 판정 면에서 까다로운 구간이 다수 존재한다. 특히 이론치를 노릴 경우에는 앞서 언급한 감속뿐만 아니라 오르골 엇박 구간의 박자가 실제 음과 상관없이 100 BPM의 32비트 간격 엇박-정박 노트임에 주의해야 한다.

1.2 여담[편집]

  • 작곡가 본인이 Arcaea 플레이를 시작하면서 초반부, 후반부에 변속을 넣은 작곡가 (자신)을 때리고 싶다는 언급을 하였다. [1]
  • v2.2 업데이트 이후 기존의 인형과 고양이가 있던 일러스트에서 성이 그려진 일러스트로 변경되었는데, 이전 일러스트에서 일본의 라이트노벨 《GOSICK -고식-》의 캐릭터 "빅토리카 드 블루아 (Victorique de Blois)"의 피규어 이미지가 확인 돼 사용 허가 여부 관련 논란이 발생한 것이 원인으로 추정된다.[2]

2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