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n't nobody got time for that

Well, I woke up to get me a cold pop

and then I thought somebody was barbecuing.

I said, 'Oh Lord Jesus, it's a fire'

Then I ran out, I didn't grab no shoes or nothing, Jesus.

I ran for my life and then the smoke got me, I got bronchitis!

Ain't nobody got time for that.

영미권의 인터넷 밈

1 개요[편집]

2012년 4월 미국 오클라호마 주의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했는데, 그중 한 피해자인 Sweet Brown 씨의 인터뷰에서 나온 밈이다. 평범한 인터뷰였다면 그냥 끝났겠지만, Sweet Brown 씨가 찰진 흑인 영어로 인터뷰했다는 것.

덕분에 특유의 리듬감으로 인터뷰가 방송된 지 얼마 안 돼서 수많은 패러디를 양산하였다.

그 뒤 이분은 광고도 촬영하고 방송도 나가는 등 유명인이 되었다고 한다.

2 같이 보기[편집]

  1. 다른 사람 집이 무너져서 구경하러 갔는데 알고 보니 자신의 집이었다는 사실을 알고 난 이후 피해자가 슬픈 표정으로 울고 있는 듯한 짤방. 단 용례가 좀 다른데 이건 "남의 일인 줄 알고 팝콘 뜯으러 왔는데 알고보니 내 이야기였다" 라는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