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u. RED

A.s.u. RED대한민국의 응원 단체로, FC 안양의 서포터즈다. 구 안양 LG 치타스의 강성 서포터즈였던 RED의 후신뻘 된다.

1 RED[편집]

RED.png

K리그 역사상 가장 호전적이었던 서포터즈. 특히 홍염 사용으로 악명이 높았다. 야간 경기 때 RED ZONE이라는 글귀가 적힌 졸리 로저를 내걸고 팀 컬러인 붉은 유니폼을 착용한 안양 서포터들이 단체로 시뻘건 연기를 풍기는 홍염을 까면 다른 팀 서포터즈들에겐 그야말로 공포 그 자체였다.

RED 서포터즈는 자신의 팀에 대한 무한의 충성심을 보여주며그리고 온갖 사고를 치고 다니며 수원 삼성 블루윙즈의 그랑블루와 라이벌 구도에 들었다.

수원의 그랑블루가 이상한 포르투갈어프랑스어를 써서 응원한다면, 이쪽은 산스크리트어를 쓴다(...) "수카바티 안양!"이라고;;;; 참고로 이 응원가는 팀명이 FC 안양으로 바뀐 지금도 쓰이고 있으며 이 점은 K리그 팬들의 유치를 저조화시킨다는 비판을 받는다. 수카바티(sukhavati)가 무슨 뜻이냐 하면 '극락이 있는 곳'이라는 뜻으로 안락(安樂), 안양(安養)이라는 뜻도 있는데 이것이 안양(安養)의 발음과 비슷해서 쓰이는 구호이다. 원래는 "슈퍼파워 안양!"이었다고 한다.[1][2] 각주에 달린 영상을 보면 알겠지만 FC 서울에서 보낸 화환을 밟고 있다(...)서울과의 더비 매치가 진심으로 기대된다

1.1 사건사고[편집]

1.1.1 대구 지하철 참사 비하 사건(...)[편집]

안양 LG 치타스와 신생구단인 대구 FC와의 경기에서 자신들 홈페이지에 불전동차 홈경기(!)라고 적어놓자 분노한 일반 네티즌들이 안양 LG 치타스 홈페이지를 항의로 다운시킨 사건.이 당시에도 통구이 드립이 있었다니[3]

2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