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르트 빌더르스

2014년 사진

헤이르트 빌더르스(Geert Wilders, 1963년 9월 6일~ )는 네덜란드우파 포퓰리즘 성향의 극우 정치인으로, 네덜란드 자유당(Partij voor de Vrijheid, or PVV)의 당수이다.

인도네시안 피가 있으며 카톨릭 세례를 받은 적이 있다. 빌더르스는 유럽회의주의 성향이 있고, 다문화주의에 대해 반대한다. 또 무슬림에 대해서는 극도로 혐오(이슬라모포비아)해서 유라비아(Eurabia) 이론을 지지한다.

1 성향[편집]

극우로 분류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자기 스스로가 리버럴하다고 항변한다. 물론 그게 그의 극우 성향을 정당화해주지는 못하지만…….[1]

2 여담[편집]

그가 소속된 자유당(PVV)은 당원이 오직 1명이다. 즉 말 그대로 자유당=빌더르스 사당 그 자체라는 얘기다. 자유당 소속 의원들은 자유당에 소속되어 있지 않고 그의 신념을 따르는 '용병'에 가깝다. 즉 당원이 아니지만 선거에서 자유당을 달고 출마해 선거에 임한다는 얘기다.[2]

참고로 자유당은 아네르스 베링 브레이빅이 유럽에서 가장 모범적인 정당으로, 빌더르스를 현세의 가장 위대한 지도자라고 칭한 바 있다. 물론 빌더르스는 그를 미치광이이며 자신같은 모든 온건한 반이슬람 운동가들에게 똥칠했다고 강력하게 비난했다.

3 같이 보기[편집]

4 각주

  1. 그러나 주류 좌파나 중도우파들은 빌더르스가 질적으로 같거나 다른 극우 선동가들의 심리 상태와 비슷하다고 오판하고 있다.
  2. [네덜란드총선] '태풍의 눈' PVV의 당원은 빌더르스 1인뿐 : 네이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