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기 엔진 제작사

기체의 부력을 사용하지 않은 최초의 항공기 엔진은 1848년 존 스트링펠로우(John Stringfellow)가 제작한 증기엔진으로, 자신이 제작한 무인 글라이더에 장착해 3ft 비행에 성공했다.[1] 현대적 의미로 최초의 동력 항공기 엔진은 1902년 라이트 형제의 플라이어 1호에 탑재된 테일러 엔진(Taylor Engine)이다.

항공기 엔진 제조는 제조업, 기계공학의 정수로 공기역학, 화학공학, 재료공학, 열역학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가 필요하다. 일부 기업들은 복잡한 합병 과정을 거쳤지만, 현재도 다양한 엔진들이 제작되고 있다.

1 제조업체 목록[편집]

아래 목록은 항공기 엔진 제작사 목록으로 현재 합병되거나 해체, 파산해서 존재하지 않는 기업에는 ※를 표시한다.

1.1 미국[편집]

  • 제너럴 일렉트릭(GE) : 현재 세계 1위 항공기 엔진 제작업체다.
  • 프랫&휘트니
  • 허니웰
  • 제너럴 모터스(GM) : 차량 제작업체로 알고 있지만, 1929년 엘리슨 엔진 회사(Allison)를 인수해 1995년 롤스로이스에 매각할 때까지 항공기 엔진 제작 경험이 있다.
  • 엘리슨 엔진 회사(※) : 공랭식 엔진기술이 강세인 미국에서, 수랭식 항공엔진을 생산하던 대표적인 기업이었다. 엘리슨 V-1710 수냉엔진이 유명하다.
  • 커티스 라이트(Curtiss-Wright) : 대전기 항공기 제작사로 유명한 커티스(Curtiss) 사가 엔진 제작 회사 라이트(Wright)를 합병해 출범한 회사이다.
  • 홀 스콧(Hall-Scott)(※)
  • 웨스팅 하우스 일렉트릭(Westinghouse Electric Company)(※)
  • 엔진 얼라이언스 : GE와 프랫&휘트니의 합작회사로서, 에어버스 A380 엔진을 생산한다

1.2 영국[편집]

  • 롤스로이스 Plc
  • 암스트롱 시들리(※) : 브리스톨 시들리에 합병
  • 브리스톨 시들리(※) : 롤스로이스에 합병
  • 호커 시들리(※)
  • 빅커스(※)
  • 파워 제트(power jet)(※) : 프랭크 휘틀이 설립한 회사.

1.3 러시아[편집]

  • JSC 쿠르네초프
  • 쿠르네초프 설계국(※) : 2009년 러시아 정부의 통합 정책으로 통합되어 JSC 쿠르네초프로 재출범.
  • 소유즈 설계국
  • 미쿠린(※), 투만스키 설계국(※)
  • 아비아드비가텔(ОДК-Авиадвигатель)
  • 쉬베초프 설계국(※)
  • 솔로비예프 설계국(※) : 쉬베초프 설계국 승계. 이후 아비아드비가텔에 통합.
  • UEC Saturn
  • 도브리닌 설계국(※)
  • UEC-Perm Engines(페름 엔진 생산 공장)

1.4 캐나다[편집]

  • 프렛&휘트니 캐나다(PWC)

1.5 독일[편집]

1.6 프랑스[편집]

  • 사프란(SAFRAN)
  • 스네크마(SNECMA)(※) : 2005년 합병
  • 놈론(Gnome Le Rhone)(※)
  • 이스파노 - 수이자(※)

1.7 일본[편집]

  • IHI : 이시카와지마하리마 중공업
  • NJE(※)

1.8 이탈리아[편집]

1.9 스페인[편집]

  • ITP
  • 이스파노-수이자(※)

1.10 우크라이나[편집]

  • 이브첸코-프로그레스(Ivchenko-Progress) : 주로 안토노프 항공기의 엔진을 제작한다.

1.11 국제협력[편집]

2 경비행기[편집]

3 경량항공기. 초경량비행장치[편집]

  • H&E - 스페인 : 경량항공기, 체중이동형비행기 엔진,파라모터 제작업체. Woopy 시리즈 엔진으로 탑재된다.
  • Hirth - 독일
  • Jabiru, Rotec - 호주 : Rotec은 현재도 래디얼 엔진을 제작하는 기업이다.
  • Up light - 벨기에

4 각주

  1. 다만 거리도 짧고, 날개와 양력을 이용한 진정한 의미의 동력 항공기는 아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