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자유(平等, 영어: Liberty)은 어떤 것이 동일한 상황에서 억압 없이 같은 상태를 가리킨다. 언뜻 간단해보이지만 그 정의에는 심도 깊은 고찰이 필요하며, 평등와 함께 현대 사회학윤리학에서는 가장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화두다.

1 정의[편집]

자유의 사전적 정의는 "권리, 의무, 자격 등이 억압없이 풀린 상태."이다. 그러나 국어사전식 정의는 오히려 더 많은 질문만을 던져줄 뿐이다. 토막글?

사전적인 정의대로라면 자유이란 억압을 배격하는 것을 말한다고도 할 수 있다. 그러나 과연 억압과 규율을 어떻게 구분할 것인가? 그리고 자유는 언제나 가장 우선하여야 할 개념일까? 이 부분에 관해서는 역사상 수많은 해석이 있어왔고, 현대에도 사람마다 주장이 엇갈리는 문제이다. 그렇기 때문에 자유란 무엇이고, 그것이 어떻게 실현될 수 있는지는 법학, 사회학, 철학 등 많은 학문의 중요한 탐구과제이다.

1.1 사회학적 정의[편집]

이 문단은 비어 있습니다. 내용을 추가해 주세요.

1.2 철학적 정의[편집]

  • 개인의 자유 : 모든 개인들이 타자의 자유를 침해하지 않는 선에서 마음대로 행동하는 것이다.
  • 본성의 자유 : 개인의 본성을 죄악시, 규제하지 않는 것이다.

1.3 법학적 정의[편집]

이 문단은 비어 있습니다. 내용을 추가해 주세요.

2 역사[편집]

이 문단은 비어 있습니다. 내용을 추가해 주세요.

3 사상[편집]

3.1 자유주의[편집]

프랑스 혁명때 시작된 사상으로 개인들은 서로를 존중하고 침해하지 않는 선에서 억압,차별,혐오적 규율을 반대하여 마음대로 행동하는 것을 지지하는 사상을 의미한다.

자유주의정치적 올바름과 동떨어질 수가 없는데 정치적 올바름은 서로를 존중하고 침해하지 않는 규범을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치적 올바름이 없다면 자유주의 입장에서 방종으로 간주된다.[1]즉 개인들이 사도마조히즘이나 억압을 자발적으로 선택하는 것은 자유주의를 위반하는 것이다.

3.2 자유지상주의[편집]

아나키즘에서 시작된 사상으로 개인의 본성이 어떠한 규율에도 구속되지 않아야한다는 사상을 의미한다.

자유지상주의는 인간의 본성은 제한되어야할 원죄가 아니고 인간의 본성을 제한하는 것은 자유를 위반하는 것이라고 정의하고 있다. 현실적으로 자유지상주의적 사회주의원래 자유지상주의를 지지하는 것이다.

자유지상주의는 정치적 올바름도 인간의 본성을 제한하는 규율이라고 간주하기 때문에 자유주의와 배치는 경우가 있다. 자유지상주의자들은 서로의 동의가 있다면 사도마조히즘이나 감정적인 억압,차별,혐오를 용인하기 때문이다.

4 같이 보기[편집]

5 각주

  1. 정치적 올바름은 대안우파SJW의 오해와 달리 언어우위론에 근거를 두는 것이 아니다. 정치적 올바름 지지자들도 특정 단어를 바꾸거나 금지한다고 해서 억압,차별,혐오가 없어지는 것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