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쿠

(오덕에서 넘어옴)
F512 TR.jpg
(오타쿠 테스트)[1]

1 개요[편집]

1970년대 전후로 일본에 등장한 신조어로, 만화나 게임등에 깊게 빠진 사람을 말한다. 좀 더 넓게 특정분야의 취미를 향유하는 사람들을 가리키기도 한다.

2 어원[편집]

일본어로 '당신', '댁'이라는 뜻의 이인칭 대명사 お宅(おたく)에서 유래한 단어. 실제로 이 단어와 구분짓기 위해 서브컬처 오타쿠에 대해서는 발음이 동일한 ヲタク라는 표기를 쓰기도 한다.

3 용례[편집]

오타쿠라는 표현은 특정 주제의 매니아나 동호인과 비슷한 용법으로 쓰이는데(예: 철도 오타쿠) 현재 대한민국에서는 거의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된다(어떤 사람에게 오타쿠냐고 묻는 건 보통 실례일 때가 많고 어쩌면 모욕일 수도 있다). 앞에 수식어가 없이 오타쿠라 칭하면 보통 애니메이션, 만화 ,위키 등의 취미를 가진 사람을 의미한다. 사람들이 흔히 생각하는 오타쿠도 이런 경우다.

한국어에 좀 더 걸맞게 '오덕', '덕후', '오덕후'로도 불린다. 어미로 어떤 취미와 결합하면 더 짧게 '~덕'으로 줄여지기도 한다. 밀덕이라든지. 오타쿠에 관련된 것에 '덕'이 붙기도 한다(예:덕스럽다)

4 [편집]

대한민국에서 오타쿠로 유명한 인물로는 가수 데프콘 정도가 있다. 그 외에도 사실 찾아보면 많다. 오덕은 온 세상에 있습니다.

오덕후를 한문으로 풀면 오덕후(五德厚)(다섯가지 덕을 두루 갖춘 황제)라 카더라. 웹툰 호랭총각에는 오덕군자란 드립이 나온다.
-

지, 덕, 체, 예, 그리고 피규어. 피가죽 피규어가 카와이하지 않은가!

이 사람들은 말 끝마다 능을 붙인다고 한다. 도데체 왜 붙이는지는 모른다. 그들만이 알겠지. 절대 더럽고 탁한 제후(汚濁侯)가 아니라능!

5 오타쿠의 종류[편집]

사실 웬만한 취미에 빠져들면 얼마든지 덕후 소리를 들을 수 있다.

6 같이 보기[편집]

7 각주

  1. 페라리 테스타로사라고 하면 차덕, 페이트 테스타로사라고 하면 흔한 오덕, 답을 모르면 일반인이다. 둘 다 안다면 양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