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 부소산성

(사비성에서 넘어옴)
부여 부소산성
扶餘 扶蘇山城
부소산성.jpg
반월루 방향으로 본 부소산성 남쪽 성벽
종목 사적 제5호
분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성/ 성곽
면적 983,598㎡
지정일 1963년 1월 21일
소재지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부소로 31 (쌍북리)
시대 삼국시대
소유 부여군
관리 부여군

1 개요[편집]

부여군의 부소산을 감싸고 쌓은 산성으로 사비시대 백제의 도성으로 비정된다. 삼국사기에서는 사비성, 소부리성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현대에는 성이 위치한 산의 이름을 따서 부소산성이라 부른다.

2 축성시기[편집]

백제가 웅진(지금의 공주시)에서 사비(지금의 부여군)로 수도를 옮기던 시기인 백제 성왕 16년(538년)에 왕궁을 방어하기 위하여 이중의 성벽을 쌓은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전에 동성왕 22년(500년)경에 이미 산 정상을 둘러쌓은 테뫼식 산성이 있던 것을 무왕 6년(605년)경에 지금의 모습으로 완성한 것으로 짐작되어 백제 성곽 발달사를 보여주는데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다.

3 특성[편집]

전체 성곽은 흙을 판축법으로 다져넣은 전형적인 백제식 토성에 해당한다. 전체적인 형식은 산봉우리를 중심으로 빙 둘러싼 테뫼식과 다시 그 주위를 감싸게 쌓은 포곡식이 혼합된 내성과 외성이 결합된 복합구조의 산성이다. 동문, 서문, 남문의 3개 문의 터가 남아 있으며, 북문터에는 금강으로 향하는 낮은 곳에 물을 빼는 수구가 있던 것으로 추정된다.

성 안에는 군창터 및 백제 시대의 건물터와 영일루, 사비루, 고란사, 낙화암 등이 남아있다.

4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