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투안 라부아지에

(라부아지에에서 넘어옴)

앙투안로랑 드 라부아지에(Antoine-Laurent de Lavoisier, 1743년 8월 26일~1794년 5월 8일)는 프랑스화학자로, 근대 화학의 아버지라고 불린다.

라부아지에는 화학 반응에서의 질량 보존의 법칙을 확립하고, 연소반응을 이용해 플로지스톤설이 잘못되었다는 점을 증명했다물론 슈탈은 굴하지 않고 음의 플로지스톤을 도입했다. 연소 반응을 할 때 필요한 기체에 산소라는 이름을 붙이고 원소로 정의한 사람도 라부아지에이다. 말년에 프랑스 혁명이 일어나자 단두대에서 처형되었다.

1 생애[편집]

2 업적[편집]

산소 자체는 이미 셸레프리스틀리가 발견했다. 하지만 산소에 관한 여러 가지 성질과 연소 이론을 정리하고, 플로지스톤설을 공격한 사람은 라부아지에이다.

3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