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면전차

국철진 (토론 | 기여)님의 2016년 5월 10일 (화) 22:32 판 (새 문서: '''노면전차'''(路面電車, tram)는 철도의 일종으로, 도로 노면에 부설된 궤도 위를 운행하는 교통수단이다. ==개요== 노면전차는 이름...)
(차이) ← 이전 판 | 최신판 (차이) | 다음 판 → (차이)

노면전차(路面電車, tram)는 철도의 일종으로, 도로 노면에 부설된 궤도 위를 운행하는 교통수단이다.

1 개요

노면전차는 이름 그대로 도로의 노면을 공유하여 부설된 궤도를 운행하는 철도 교통이다. 일반적으로 노면전차는 도로 위에 궤도가 부설되어 있는 것을 원칙으로 보지만(병용궤도, 편의적으로 철도와 비슷하게 노면전차만 사용하는 노면과 분리된 궤도(전용궤도)를 가진 경우도 흔하다. 대개 도로 위에 부설되어 있어 다른 철도와 달리 독점적인 통행권(right of way)을 가지지 못하여, 일반적인 철도와는 다른 독특한 특징을 가진다.

2 특징

노면전차는 일반적인 철도와는 구분되는 특징을 가진다.

  • 단선 구간이나 전용궤도에서 운전인 경우를 제외하면, 폐색에 의존하지 않고 운전사의 시야에 의존한 운전(시계운전)을 전제로 한다.
  • 다른 도로 차량과 혼재하여 운행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 단, 안전차원에서 전차의 우선운행을 규정하기도 한다.
  • 전용궤도 외에는 고유의 신호를 사용하지 않고, 도로 측의 신호에 따라 운행한다. 단, 우선신호를 사용하기도 한다.
  • 도로 병용을 위해 차량의 길이 규제가 있어 통례적으로 단차 내지 중련 연결 운전만을 허용한다.

3 역사

노면전차는 여객용 마차철도에서 파생되어 나온 시스템이다. 시가지에서 교통을 제공하던 마차철도들이 노면전차의 원조가 된다. 이후 전기 철도 기술이 개발되고 도시가 거대화되면서 노면전차는 급속히 발전하게 된다. 19세기부터 20세기 초반까지 노면전차는 철도와 함게 육상교통을 양분하는 수단으로 발전한다.

그러나, 자동차의 보급이 확되대고, 고성능화 되면서 노면전차는 고정된 루트로만 다녀야 하는 단점이 부각되고, 이후 자동차가 증가함에 따라서 자동차의 교통 흐름을 지장하는 애물단지가 된다. 또한 버스에 비해서도 속도 면에서 장점이 없고 막대한 초기투자가 필요하다는 점 떄문에 점차 경원시되었으며 많은 도시의 노면전차가 휴폐업하게 된다.

그러나 80년대 이후 자동차로 인한 대기오염 등 사회문제가 현재화되면서 다른 철도와 함께 그 가치가 재평가되었으며, 기술발전으로 차량의 성능이나 편의성이 향상되면서 다시금 노면전차를 도입하거나 새로 노면전차를 설치하는 도시가 나타나고 있다.